공지사항

[인터뷰] 김초엽 “사랑과 이해, 복잡한 감정의 결 짚어봤죠”

  • 블러썸 /
  • 날짜 2021.11.29 /
  • 조회수 104 /
[매거진한경=글 정초원 기자 | 사진 김기남 기자]

소설가 김초엽 <방금 떠나온 세계>

소설가 김초엽은 신간 <방금 떠나온 세계>에 담긴 ‘작가의 말’에서 “우리는 광막한 우주 속을 영원토록 홀로 떠돈다”면서도 “한 사람을 변화시키고 되돌아보게 하고 때로는 살아가게 하는 교차점들. 그 짧은 접촉의 순간들을 그려내는 일이 나에게는 그토록 중요한 일이었다”고 고백했다. 사랑하지만 끝내 이해할 수 없는 타자에 대한 이야기는 김 작가가 아직 답을 내리지 못한 숙제와도 같다.



전체 기사 읽기
SNS Share